티스토리 뷰

메이요 평전
세계 최고의 병원 메이요 클리닉을 일군 위대한 의사 삼부자



헬렌 클래피새틀 지음 | 강구정, 강미경 옮김
704쪽 | 25,000원 | 신국판 변형(144×214) | 무선
ISBN 978-89-964600-9-1 | 2015년 4월 20일 펴냄

교보문고 | 예스24 | 인터파크 | 알라딘 | 반디앤루니스 | 영풍문고


세계 최고의 병원은 어떻게 탄생했는가?

창의적인 의술과 경영으로 세계 최고의 병원을 일구고
모든 지식과 자산을 공동체와 인류에 헌납한
메이요 삼부자의 열정적이고 감동적인 삶과 정신!

영어권에서 50만 부 넘게 판매되고 18개 언어로 번역된 베스트셀러!
75년 동안 모든 의료인과 의사 지망생의 필독서로 추천되어 온 명저!
퓰리처상 전기(傳記) 부문 최종 후보작!

메이요 클리닉을 일군 메이요 일가에 관한 가장 권위 있는 평전!
메이요 가문과 메이요 재단이 인정한 유일한 공식 전기!

약 75년 만에 처음으로 출간된 『메이요 평전』 한국어판!

미국에서 1941년 12월에 초판이 발행된 이래 50만 부가 넘게 팔린 이 책은 출간되자마자 《뉴욕 타임스》의 “연말 추천 도서”로 선정됐고, 1942년에는 미국 전역에서 엄선된 비평가 29명의 압도적 다수결에 힘입어 퓰리처상 최종 후보(전기 부문)에 올랐으며, 프랑스어・독일어・스페인어・일본어 등을 비롯해 18개 언어로 번역됐다. 또한 세계 최고의 병원 메이요 클리닉을 세운 메이요 일가에 관한 가장 권위 있는 평전이자 메이요 가문과 메이요 재단이 인정한 유일한 공식 전기이기도 하다.

■ 주요 서평

의학에 위대한 업적을 남긴 저명한 외과 의사 가족에 관한 공식적이고 객관적인 전기이다. 메이요 형제의 허락과 협조를 받은 저자가 메이요 클리닉이 세계에서 으뜸가는 의료 기관 가운데 하나로 성장해 온 과정을 상세하면서도 흥미진진하게 그려내고 있다. 특히 미국 중서부의 발전은 메이요 가족의 내력과 궤를 같이하고 있는데, 이 책은 역동적인 역사적 배경과의 정확한 연관성 속에서 그들의 이야기를 들려주고 있다. 《뉴욕 타임스》

이 책은 수술의 메카에 관한 이야기를 담고 있다. 미네소타 주에서 수술과 정치의 선구자였던 윌리엄 워럴 메이요와 그의 유명한 두 의사 아들 그리고 세계적으로 이름난 메이요 클리닉에 관한 놀라운 이야기다. 다시 말해 어마어마한 업적과 성공을 이룬 위대한 의료 기관과 그것을 설립한 위대한 인물들에 관한 이야기다. 《커커스 리뷰》

이 작품은 임의로 근거도 없이 만들어지지 않았다. 객관적 전기 출판을 허락한 메이요 형제로부터 모든 자료를 제공받은 역사학자가 5년간 혼신의 노력을 기울여 집필해낸 역작이다. 여기에는 척박한 의료 환경 속에서 열과 성을 다해 수천 명의 환자들을 진료한 선구자 아버지와,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외과 의사 가운데 두 명인 메이요 형제와, 미국 근대 의료의 초기 발전사에 관한 흥미진진한 이야기가 담겨 있다. 《영국외과학저널》

언론에 오르내리는 것을 너무나 싫어해서 자신들을 “칭송”하는 신문을 한때 “명예 훼손” 혐의로 고소하려고 했던 고(故) 메이요 형제가 이번 주에는 “칭송” 받는 전기의 주제가 되었다. 《타임》

『메이요 평전』은 메이요 클리닉의 초기 역사를 다룬 최고의 걸작이다. 1943년 인디애나 대학교 의과대학에 다니던 시절 부모님이 크리스마스 선물로 주신 이 책 덕분에 나는 메이요 클리닉에서 수련을 받고 싶은 마음을 갖게 되었다. 그리고 몇 년 후 정말 나는 메이요 클리닉에서 수준 높은 의과대학원 교육을 받았다(1948~52). 케네스 R. 울링(인디애나 주 심장 전문의)

저자는 역사학을 전공했음에도 불구하고, 젊은 윌리엄 워럴 메이요가 영국에서 미국으로 건너온 1840년대부터 메이요 형제가 세상을 떠난 1939년까지 급변하는 의학과 의료의 발전을 제대로 이해해서 명료하게 그려내고 있다. 뿐만 아니라 방대한 연구와 조사를 통해 세 주인공은 물론이고 수많은 주변 인물들까지 상세하게 묘사하고 있다. 무엇보다 저자의 글은 명쾌하고 가식이 없기 때문에 읽는 것 자체가 아주 즐겁고 유익한 경험이다. 시어도어 C. 블레겐(미네소타 대학교 대학원장 겸 역사학 교수)

■ 지은이 헬렌 클래피새틀(Helen Berniece Clapesattle)
1908년 미국 인디애나 주 포트웨인에서 태어났으며 1993년 뉴멕시코 주 앨버커키에서 세상을 떠났다. 미네소타 대학교에서 역사학을 전공했으며, 같은 대학교 대학원에서 석사 학위를 받은 후 1937년부터 미네소타 대학교 출판부에서 편집자로 일하기 시작해 1950년 편집장에 오르고 1953년 출판부장이 되었다. 전기 작가로 『메이요 평전(The Doctor Mayo)』(1941), 『메이요 형제(The Mayo Brothers)』(1962), 『콜로라도 스프링스의 닥터 웹(Dr. Webb of Colorado Springs)』(1984) 등을 펴냈고 역사 칼럼니스트 겸 비평가로도 활발하게 활동했다.

■ 옮긴이 강구정
경북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계명대학교 동산병원에서 외과 전공의 과정을 수료했다. 육군 군의관으로 복무한 후 부산 성분도병원 외과에서 근무했으며, 1994년 계명대학교 동산병원 외과 조교수가 되었다. 경북대학교 의과대학에서 의학 박사 학위를 받았고, 일본 교토 대학 병원에서 외과 단기 연수를 거쳤으며, 미국 듀크 대학 병원의 간・담・췌장 및 간 이식 외과와 메이요 클리닉에서 연구 교수를 지냈다. 현재 계명대학교 동산병원 외과학 교실 교수로 재직 중이다. 저서로 『나는 외과의사다』, 『수술, 마지막 선택』 등이 있다..


■ 옮긴이 강미경
이화여자대학교 영어교육학과를 졸업했다. 전문 번역가로 활동하고 있으며 『작가 수업』, 『프로파간다』, 『배드 사이언스』, 『사티리콘』, 『유혹의 기술』, 『당신의 선택은? 글로벌 이슈』, 『도서관, 그 소란스러운 역사』, 『몽상과 매혹의 고고학』, 『최초의 아나키스트』, 『100대 유물로 보는 세계사』, 『고대 세계의 위대한 발명 70』 등 100여 종을 번역했다.


■ 차례

번역자 서문
개정축약판 서문
초판 서문
메이요 삼부자와 메이요 클리닉의 간략한 역사

프롤로그 로체스터의 역설

1부 아버지의 개척 시대
1장 서부로
2장 미네소타 변방에서
3장 로체스터로
4장 마차 타고 왕진 다니는 의사
5장 외과술의 개척자

2부 형제의 도약 시대
6장 메이요네 짝꿍
7장 의과대학에서
8장 아버지에게서 두 아들로
9장 세인트메리스 병원
10장 서부 출신의 젊은 두 의사
11장 새로운 외과술
12장 확장되는 영역
13장 동업자들
14장 인정을 받다
15장 외과의사클럽
16장 표적과 자석
17장 메이요 클리닉

3부 번영과 헌신의 시대
18장 메이요재단
19장 전쟁과 그 후
20장 미래를 향해
21장 젊은 의사들의 교육
22장 동생과 나
23장 살아 있는 기념비

찾아보기

댓글
댓글쓰기 폼